건너뛰기 메뉴

  • 국가상징

City of Masters 안성맞춤도시 안성

분야별정보 안성맞춤아트홀

페이스북 블로그


CITY OF MASTERS

안성소식

홍보영상

  • 안성소식
  • 시정뉴스
  • 홍보영상
  • 본문인쇄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카카오스토리 공유
  • 카카오톡 공유
  • 밴드 공유

안성시, 대한민국 최초 대중 연예인 '바우덕이' 영화 제작 MOU 체결

  • 담당부서 : 홍보담당관
  • 작성자 : 강원빈(031-678-2065)
  • 등록일 : 2019-08-12
  • 조회 : 99
안성시가 안성의 대표 문화자원인 대한민국 최초 대중 연예집단
‘남사당과 바우덕이’를 소재로 영화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.
안성시는 12일 시청 2층 상황실에서 ㈜파란프로덕션과
㈜에이치에이엔터가 추진하는 영상제작에 있어 상호협력을 위해 3자간 MOU를 체결했다.
본 협약에는 영화촬영·제작을 위한 인적·물적 자원 개방 및 공유
영화제작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, 안성시와 제작사는 영화제작 완료 후
영화흥행 및 안성시 문화자원 홍보 목적으로 상호협력 마케팅 전략 수립·추진 등이 포함되어 있다.
영화 ‘바우덕이’는 제작비 총 50억이 투입되어 올 가을부터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.
시대적 배경은 바우덕이가 생존했던 1848년부터 1870년도까지이며,
주요촬영지는 안성맞춤랜드, 청룡사, 칠장사, 석남사, 서운산,
금광호수, 비봉산 등 안성시 주요 관광지에서 진행된다.
특히, 바우덕이가 활동하던 1848년부터 1870년도 사이
역사적 사실들인 세도정치, 민란, 흥선대원군, 병인박해, 경복궁 재건 등
극적인 요소들을 바우덕이의 생애와 엮어서 풀어 갈 시나리오는 극 전개에 흥미를 더 할 것으로 보인다.
시는 ‘남사당’이라는 가장 한국적인 소재를 가지고
사회적 약자인 여성의 신분으로 사회적 차별을 극복해 나가는
과정과 삶, 사랑, 성공이야기를 영화화 하면 ‘겨울연가’, ‘대장금’에 이어서
제2의 한류붐을 일으킬 콘텐츠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우석제 안성시장은 “대한민국 최초의 대중 연예인이었던
바우덕이 삶을 영상으로 재현하여 안성시의 문화예술 브랜드로 육성 할 것”이라며
“영화흥행 성공시 관광객 유입으로 인해 매년 1,000억 원의 경제적 효과를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이어 “이를 통해 안성시 지역경제 활성화와 관광객 증대 및인구유입에도 기여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
공공누리 제4유형: 출처표시 + 상업적 이용 금지

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"출처표시+상업적이용금지+변경금지"
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
첨부 파일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